http://www.hkbs.co.kr/news/articleView.html?idxno=527449


527449_285012_915.jpg


‘2019 부산핸드메이드페어-윈터’ 12월에 개최

12월13~15일 벡스코에서 특별전시 ‘메이커스’, ‘일러스트레이션/캐릭터’, ‘필환경/업사이클링’ 등  



[부산=환경일보] 권영길 기자 = (주)마루컨벤션은 12월13~15일 3일간 벡스코에서

부산 소재 전시전문기업 중 최초로 ‘2019 부산핸드메이드페어’를 개최한다.

‘2019 부산핸드메이드페어’는 “생활을 만들다. 문화를 만들다. 산업을 만들다”를 슬로건으로

핸드메이드 관련 산업과 서비스를 전시하는 행사이며,

2019 부산시 민간주관전시회 지원사업 유망전시로 선정됐다. 

특별전시로는 3D프린터, IT소품 등 기술에 정통하고 강력한 디지털도구를 갖춘 제조업자이자

혁신가들의 제품을 소개하는 ‘메이커스’,

디자인, 웹툰, 캘리그라피 등 관련 분야 아티스트들이 대중과 소통하는 장 ‘일러스트레이션/캐릭터’,

친환경과 리사이클링을 넘어 새로운 가치를 더한 제품을 지향하는 ‘필환경/업사이클링’ 등이 기획됐다. 
그외 주요품목으로 아트/디자인, 공예, 인테리어/소품, 푸드/뷰티, 취미/생활용품, 교육 등이 전시된다. 

또한 부산 캐릭터 및 관광명소 타이틀 로고디자인 공모전을 통해 대학생들에게 전시회 참여기회를 제공하고,

기발하고 새로운 아이디어제품을 보유한 업체를 선정해 전시회 참가를 지원할 계획이다. 

입장료는 5000원이며, 핸드메이어 공식 홈페이지(handmadefair)를 통해 사전등록을 하면 할인이 가능하다. 
또한 현장에서 QR결제를 사용하면 추가 할인혜택이 주어진다.

 (주)마루컨벤션 안명선 대표는 “부산핸드메이드페어를 통해 최고의 메이킹기술을 가진 업체들을 발굴하고 육성하여

4차 산업혁명이 핸드메이드시장에 기회가 되도록 만들겠다”고 말했다.

(주)마루컨벤션은 지난 3월‘제3회 부산욜로라이프페어’에서도 부산 최초로 전시장 내 수수료가 없는 간편결제(썸패스 QR결제)

서비스를 지원했으며, 이를 통해 스마트시티 시범도시 부산의 4차 산업기술 상용화에 이바지한 것으로 관계기관의 호평을 받았다.


권영길 기자  suneye2@hkbs.co.kr 

주식회사 마루컨벤션
주소 :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센텀서로 30 KNN | 개인정보 관리자 : 안명선
전화 : 051.664.6985 E-MAIL : maru_con1@naver.com